부산시립예술단Busan Municipal Performing Art Company

예술감독

합창단 예술감독 이기선

이기선
합창단 예술감독

예술감독 프로필

깊이 있는 음악, 지휘자의 의도를 표현하는 지휘자

깊이 있는 음악, 작곡가의 의도를 정확히 표현하는 지휘자로 알려진 이기선은 줄리어드 음악대학(The Juilliard School of Music) 및 대학원에서 합창지휘를 전공하고 1988년 귀국 후 총신대학교 교수, 성남시립합창단 음악감독 등 후학 양성과 프로합창단 연주를 통해 한국 합창계의 거목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합창뿐만 아니라 오케스트라 지휘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 국내·외 다수의 오케스트라와 오페라단을 지휘하였고 2003년 늦은 유학길에 다시 올라 아리조나 음악대학(The University of Arizona)에서 오케스트라 지휘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귀국 후 고양시립합창단, 대구시립합창단 음악감독으로 활동하였으며, 2019년 12월 부산시립합창단 제10대 예술감독으로 부임하여 짧은 시간에 부산시립합창단을 한국 정상의 합창단으로 성장시켰다.

항상 새로운 음악을 연주하고 보급하는데 역점을 두어 매 연주회마다 초연되는 작품을 1/3이상 포함시켜 새로운 곡을 소개하고 ‘현대 음악 시리즈’를 통해 합창 음악의 진수를 들려줄 뿐 아니라, V. Williams 의 ‘Dona nobis pacem’, W. Walton 의 ‘Belshazzar’s Feast’ 와 같은 대규모 합창곡을 통해 관객들에게 다양한 합창음악을 선사하고 있다.

지휘자 이기선은 오랜 공부와 경험에서 축적된 작품에 대한 탁월한 음악적 해석과 북유럽 합창음악처럼 윤택하고 깊이 있는 그만의 독특한 사운드 만들어 관객들에게 감동과 영감이 넘치는 연주라는 평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