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립예술단Busan Municipal Performing Art Company

단원소개

임홍균 - 악장

임홍균 - 악장

프로필
바이올리니스트 임홍균은 서울예고를 졸업, 연세대학교 음악대학을 실기수석 입학하고 프랑스 파리로 도불하여 파리시립음악원(CNR de Paris) 최우수 졸업, 파리고등국립음악원(CNSM de Paris) 졸업 및 동음악원 실내악과정을 졸업한 후, 베를린국립음대(UDK)를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Konzertexamen 과정을 졸업하였다.

특히 실내악과 오케스트라 분야에 적극적인 참여와 경력을 쌓은 그는, 프랑스 Orchestre National de France, Orchestre Lamoureux 객원단원, 파리 오케스트라 아카데미 단원을 역임한 바 있으며, 일본 Hyogo Performing Arts Center Orchestra에서 3년간 수석주자로 활약했다.

프랑스 Courchevel, Morvan Music Festival, 이태리 Academia Internazionale di Musica di Cagliari, 스페인 Arona Music Festival 등에 참가와 연주를 하며 경험을 쌓으며, Regis Pasquier, Roland Daugareil, Uwe-martin Haiberg, 강동석, 박재홍을 사사하고 Pierre-Laurent Aimard, Michel Beroff, Philippe Müller, Pascal Devoyon에게 실내악을, Ivry Gitlis, Renaud Capuçon, Ida Haendel, Tokyo String Quartet, Borodin String Quartet, Altemis String Quartet 등의 마스터클래스에 참가하며 배움의 깊이를 더했다.

현재 한국의 젊은 악장 중 단연, 경험과 실력으로 인정받고 있는 그는 Toru Yasunaga, David Kim, Werner Hink, Volkhard Steude, Yasushi Toyoshima와 같은 전 세계적인 악장들에게 꾸준한 코치를 받았으며 지금껏 Pierre Boulez, George Prêtre, Riccardo Muti, Christoph Eschenbach, Esa-pekka Salonen, Sir Neville Marriner, Myung-Whun Chung, Kurt Masur, Paavo Järvi, Fabio Luisi 등과 같은 세계적인 마에스트로들 아래서 연주하였다. 귀국 후, 대전시향, 성남시향,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충남도립교향악단 객원악장을 역임하였다.

독주자로서, 그리고 실내악을 사랑하는 챔버 뮤지션으로서 전국을 무대로 활발한 연주활동을 이어나가고 있으며 클래시칸 앙상블, 한국 페스티발 앙상블의 멤버이자 지휘자 정명훈이 이끄는 원 코리아 오케스트라, 아시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멤버로 꾸준히 무대에 오르고 있다.

현재 부산시립교향악단의 악장으로 활동중이며 한국예술종합학교 겸임교수, 연세대학교, 부산대학교, 서울예술고등학교, 예원학교에 전공실기강사로 출강하며 후학 양성에 힘쓰고 있다.